지구의 표면 및 내부, 즉 지하와 해저에 부존하는 유용자원과 지하매체를 경제적인 목적과 관련한 각종 원리와 방법을 이용하여 다루는 학문

지구공학 또는 지구시스템공학이라고도 한다. 자원공학의 핵심적인 적용범위의 하나는 유용자원에 대한 탐사·개발·활용과 관리가 그 대상이다. 여기서 유용자원은 에너지 자원으로서 석유·천연가스·석탄·우라늄 등이 포함되고, 광물자원으로서 철·구리 등의 금속자원과 석회석·고령토 등의 비금속자원, 그리고 지하수·석재·지열(地熱)·심해저 자원(深海底資源), 재활용 대상인 폐자원(廢資源)등을 뜻한다. 또 하나의 중요한 적용범위는 인류활동의 대상이 되는 지하매체를 과학기술적으로 규명하는 것이다.

지하매체라고 하면 터널, 공업단지 등 건설장소를 위시하여 석유·액화석유가스(LPG) 등의 지하비축, 핵폐기물의 지하처분, 농수산물의 지하저장 등 지하공간의 이용과 관련된 구조물, 그리고 지표 및 지하의 환경오염과 관련되어 규명대상이 되는 장소 등의 지대를 말한다. 이와 같은 지하매체를 대상으로 하여 자원공학의 탐사·개발 및 활용·기술과 관리기법을 이용하여 건설 또는 처리하는데 필요한 각종자료를 제공하게 된다.

한편, 자원공학을 학문적으로 분류하면, 탐사와 관련하여 응용지질(應用地質) 및 응용지구화학(應用地球化學)과 물리탐사(物理探査) 분야, 개발기술(또는 생산)에서는 암석역학(岩石力學, 또는 岩盤力學) 및 개발공학(開發工學)과 석유공학(石油工學) 분야가 있다. 그리고 활용을 다루는 자원처리 또는 광물처리와 관리측면으로서의 자원경제(資源經濟)분야가 포함되고 있다.